Russia is waging a disgraceful war on Ukraine.     Stand With Ukraine!

도롱뇽 Salamander lyrics

  • Artist: THORNAPPLE (쏜애플)
  • Album: I Often Stammer and Forget the Way to Sleep
A A

도롱뇽 Salamander

우린 서로의 귀 뒤편에
씨앗 하나를 묻고
오랫동안 기다렸지
 
한숨 눈도 붙이지 않고
창문도 열지 않고
오랫동안 말이 없지
 
너는 자꾸만 손이 베여
새빨간 피 흘리며
어디론가 사라졌지
 
나는 또 다시 너를 찾아
이곳에 데려와선
니 눈물만 핥고 있지
 
아, 미움의 꽃이 피네
아, 겨울은 끝나지 않네
 
난 너무 추워
식은 너를 끌어안고
넌 그런 내가 아파서
이내 밀쳐낼 수밖에 없네
 
아, 미움의 꽃이 피네
아, 겨울은 끝나지 않네
 
난 몸이 달아
마른 니 입술을 먹고
넌 그게 너무 아파서
또다시 날 밀쳐내고
 
널 많이 좋아하지
그만큼 더 미워하지
난 이제 어쩔 수 없이
이곳의 불을 끄네
 
나 이제 잘게
나 이제 잘게
 
내일 아침에 만나
 
날 깨우지 말아줘
날 깨우지 말아줘
 
Thanks!
Submitted by kotonaskotonas on 2022-10-02

 

Comments
Read about music throughout history