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aurim - Anna (안나 )

Advertisements
कोरियाई/Romanization/लिप्यंतरण
A A

Anna (안나 )

안나, 우리가 함께였던 천일의 날들은
계속 내 심장 속에 아로새겨져 있다가
네가 나를 버린 후 흐른 많은 날 동안
날카로운 유리처럼 나를 찌르곤 했어.
 
오, 안나,
너를 용서할 수 있다고,
나는 괜찮다고 생각했던
그런 내가 미워.
 
너 없이 울던 그 많은 밤들,
아직 하나도 지워지지 않아.
이해하려고 애써도 봤지만
이제 더는 못 하겠어.
세상이 다 나를 버린다 해도
너만은 그러지 않았어야 해.
나를 버린 여자의 이름, 안나.
 
안나, 안나, 안나.
안나, 안나, 안나.
 
안나, 우리가 함께였던 천일의 날들이
날카로운 유리처럼
내 안 깊은 곳에 남아
여전히 아파, 아파.
 
너 없이 울던 그 많은 밤들
아직 하나도 지워지지 않아
이해하려고 애써도 봤지만
이제 더는 못 하겠어.
세상이 다 나를 버린다 해도
너만은 그러지 않았어야 해
나를 버린 여자의 이름, 안나
오, 안나.
 
안나, 안나, 안나.
 
안나, 안나, 안나.
 
CezilleCezille द्वारा मंगल, 28/03/2017 - 04:45 को जमा किया गया
आख़िरी बार गुरु, 28/12/2017 - 15:29 को Miley_LovatoMiley_Lovato द्वारा संपादित
धन्यवाद!

 

Advertisements
Video
कमेन्ट